오랫만에 블로그 들려봅니다. 

마지막 글을 쓴게 2016년 8월 무렵이니, 거의 만 1년만이네요. 

그동안 퇴직을 거쳐 개인 사업으로 넘어오다보니 한참 동안 바빠서

블로그라는 것에 관리도 못하다가, 이제 슬슬 자리가 잡혀서 

오랫만에 블로그 와보니 폐허가 된 집에 잡초가 듬성듬성 자라있는 듯 한 느낌이 듭니다.


너무 오랫만에 와서일까요? 예전처럼 글 쓰는 감각도 거의 사라진 느낌이네요.

과거 붓을 집고는 한시간 내내 한지만 바라보던 선비마냥

하얀 글 쓰는 창에 뭘 적어야 하나 망설이게만 되네요.

그러다가 막상 떠오르는 건 결국 내 '삶'에 대한 이야기 뿐이군요.

아니, 어떻게 본 다면 온라인에 나의 기록을 남긴다는 weB + Log 의 

개념인 '블로그'의 목적에 가장 부합하는 것일지도 모르겠습니다.


근 1년사이 사실 매우 많은 일들이 있었습니다. 사회적인 큰 굴레에서 본다면 - 

비선실세, 대통령 탄핵, 정권 교체 - 같은 굵직한 건들이 있었고

개인 사적인 시점으로 보면 퇴직, 개인 사업, 세금 관련 문제를 시작해서 여러 일들이 많았네요.


사실 '삶' - 다시 말해 먹고 산다는 것 - 에 있어서 당장 중요한 일이 아닌 이상

블로그 같은 부차한 취미 생활들은, 삶의 여유가 없을 때 신경을 쓰지 못하게 될 뿐이지요.

나만의 꿈을 쫓으려던 어릴적과 달리, 이제 '생존'을 위해서 나만의 자리도 잡아가고, 

1년 정도의 시간 여유가 있고 그러다보니까 이제 조금은 여유가 생긴 듯 합니다.


물론 예전처럼 한 분야의 특정 정보나 리뷰 등을 꾸준히 작성할 수 있을거라는 장담은 못하겠지만, 

앞으로는 이런 글들을 간간히 쓰는 것도 결코 나쁘지는 않겠지요.

이제 조심스레 소소하게 다양한 이야기를 써가는 것도 한 방향일 듯 합니다.


앞으로도 이쪽을 통해 자주 뵙도록 하겠습니다. 

2017년 8월 3일, 위네모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ㅇㅇ 2017.08.09 13: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별로 반갑지는 않네요. 지금까지 공개한 한글패치도 없고 얻을 수 있는 정보도 없는걸요.

  2. ㅇㅇ 2017.08.09 13: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가 재미가 없어요.

  3. ㅇㅇ 2017.08.09 1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것도 안쓰셔도 되는데 ㅎㅎ
    뭐하러 사서 고생하세요.

  4. 에레레레레레레레레렐 2017.08.23 2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여기있던 님저격댓글 지우셨네요 그댓글들 내용이 전부 사실입니까?

  5. dino0808 2017.09.03 1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루이지 맨션 한글패치 공개 배포좀 해주시지요. 공개 배포가 그렇게 어렵나요? 1차 배포 끝나고 한패있다는걸 알고 2차 배포 기다리고 있었는데 계속 배포 안해주셔서 너무 짜증납니다. 해주실거면 빨리 부탁드려요

  6. BlogIcon 량진 2017.09.06 2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야 이 등신같은 댓글들은-- 한글패치 필요하면 직접 만들면 될걸 별 거지같은 놈들이...
    위네모님 진짜 고생이 많습니다--;;;

  7. 라미. 2017.09.07 14: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슨 댓글 인격들이... 가만 보니 한사람이 악플만 올리네요 점찍는거 하며 말투까지
    구질구질하게.. 오셔서 반갑습니다. RSS 해놨으니 또 새로운 게시글 기다릴게요.

  8. 루우비 2017.09.09 0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오랜만이네요 ㅠ 그래도 한달에 한번은 꼭들어왔었는데 근황 자주 부탁드려요!!